경찰정보신문 : [해양경찰청], 조직문화 개선 프로젝트 출범/시행 -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09월26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21-09-24 10:05:43
뉴스홈 > 종합뉴스 > 해양경찰청
2021년09월13일 07시05분 424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해양경찰청], 조직문화 개선 프로젝트 출범/시행 -
‘당당하고 멋진 해양경찰’로 새롭게 태어나다

 
해양경찰청(청장 김홍희)은 완벽한 임무달성을 위한 현장근무체계를 확립하고, MZ세대를 포용하는 상호 존중·배려의 조직문화를 구축하기 위해 이번 해양경찰의 날을 맞이하여 「당당하고 멋진 해양경찰 되기」프로젝트를 시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최근 공직사회 내 불합리하고 불공정한 행태 개선에 대한 국민의 목소리와 MZ세대와의 소통 활성화가 사회적 이슈로 등장한 점을 고려하여 해양경찰 특성에 맞는 조직문화 개선 프로젝트를 준비하게 되었다.

특히, 바다에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수호하는 해양경찰로서 완벽한 임무수행을 위한 현장근무체계를 확립하는 한편, 조직의 핵심인력인 MZ세대가 기성세대와 조화롭게 융화되고, 더 나아가 공직자로서 공직가치와 소명의식을 내재화 할 수 있도록 프로젝트를 설계하였다.

해양경찰청은 지난 4월부터 해양경찰 조직문화 개선 TF를 구성하고, 전 직원의 참여와 소통, 그리고 전문가 자문을 통해 모두가 공감하는 조직문화 개선의 방향성을 수립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으며,

이를 통해 완벽한 임무태세 확립과 상호 존중·배려의 조직문화 구축 2개 분야에 대한 8대 핵심전략을 수립하고, 현장에서 수행할 수 있는 36개의 세부 실천과제를 도출하였다.

또한, 민간 및 공공기관의 조직문화 개선 용역에 다수 참가한 전문가 자문을 통해 이번 프로젝트의 내용적 합리성, 타당성, 효과성에 대한 완성도를 한층 더 높였다.

해양경찰청 관계자는 “현재가 남아있는 기간 중 가장 빠른 시기임을 고려할 때 바로 지금 제복조직다운 현장근무체계를 확립하고, MZ세대 포함 전 세대를 아우르는 조직문화를 구축할 시기”라고 밝혔다.

  한편, 해양경찰청은 해양경찰이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바다의 수호자로서 국민의 진정한 봉사자로 거듭날 수 있도록 보다 적극적인 과제관리와 홍보물 등을 활용한 캠페인을 통해 이번 「당당하고 멋진 해양경찰 되기」프로젝트를 시행할 방침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오성근기자 (polpress@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해양경찰청섹션 목록으로
[해양경찰청][해양경찰청], 또 ...
[해양경찰청][해양경찰청], 제3...
[해양경찰청][논산소방서], 자...
[해양경찰청][해양경찰청]대한...
[해양경찰청][해양경찰청]과학 ...
선거기간동안에는 댓글 입력을 차단합니다.
다음기사 : [해양경찰청]해사고등학교, VTS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2021-09-14 06:55:00)
이전기사 : [해양경찰청]"처음 그 마음으로 국민 곁에" 제68주년 해양경찰의 날 (2021-09-10 15:19:47)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서울양천구]무중력지대 양천,...
[부천시], 제9회 ‘24초영화제...
[울산시]울산국제영화제, 찾아...
한국영화인총연합회 이준수 천...
[김포국제청소년영화제], 영화...
[안산시]안산시청 씨...
안산시청이 위더스제약 2021 추석장사씨름대회 여자...
[당진시청] 전국체전서 배...
[충북옥천군] 소프트테니스...
[강릉시청 장애인사격부], ...
[경남창녕군청], 여자자전...
지사장해임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상호명: 경찰정보신문 주소: [157-910] 서울특별시 강서구 곰달래로 37길 40 대표 이규홍
TEL: 070-8171-1581 청소년보호정책 (책임자: 임용석)
경찰정보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1 경찰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