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정보신문 : [기고문]집회의 정석, 서이초 교사 추모집회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3년12월02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23-11-30 07:25:00
뉴스홈 > 오피니언 > 기고문.독자투고.논평
2023년10월25일 07시55분 351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기고문]집회의 정석, 서이초 교사 추모집회
천안동남경찰서 경비작전계 경사 홍지영
 
2023년 9월 4일 서울 영등포구 국회 앞에는 서울 서이초 교사의 안타까운 죽음을 추모하고 공교육 정상화를 요구하기 위해 5만명(주최측 추산)이 모였다
 
 여느 대규모 집회 처럼 전국에서 정말 많은 버스와 집회참가자들이 모였으나집회담당자인 필자는 많은 참가자가 모인 것보다 놀라운 점이 있었다
 
집회를 주도하는 단체가 없음에도 그 많은 인원이 질서 있게 앉고 준법 집회 진행하는 점 그리고 보통 집회가 종료 될 쯤에는 가두행진을 함으로서 의견표출을 더 부각시키기 마련인데 가두행진은 커녕 예정된 시간에 자발적으로 집회를 종료하고 후에는 뒷정리까지 깔끔하게 하는 점이 너무 놀라웠고 인상깊었다
 
그렇기에 교통불편도 시민과의 마찰, 집회를 관리하는 경찰관의 마찰도 없었다
 
인상도 깊었지만 한편으로 씁쓸했다
 
대부분 이렇게 준법집회를 하지만 몇몇은 전혀 그렇지 않기 때문이다
 
당연히 집회참가자들의 의견을 부각시키기 위해 실내가 아닌 길거리로 사람이 많은 장소로 나와 집회를 하고 때로는 돌발적인 행동을 하는 것도 이해한다
 
하지만 이번 서이초 교사 추모집회를 보면 알 수 있듯이 돌발적인 행동 그리고 시민, 경찰관과 갈등을 빚으면서 교통까지 불편하게 했는가?
 
전혀 그런 것이 없었다
 
그럼에도 서이초 교사 집회가 주목을 받지 못했는가?
 
그렇지도 않다
 
집회와 시위의 목적은 참가자들의 의지와 주장을 알리고 관철시키기 위한 것이지만
 
그 방법에 대해서는 어떻게 해야 국민 모두가 공감하고 생각할 수 있는 집회가 될지는 이번 서이초 교사 추모집회를 통해서 다시 한번 되돌아볼 필요가 있다
 
 
▼ 끝으로 어떠한 사건에 대한 개인의견도 의도도 목적도 이유도 없이 동시대 대한민국에서 짧게나마 같이 살았던 한 사람으로서 서이초 교사님을 추모하고 부디 하늘에서 편안히 쉬시길 기도하겠습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편집부 (polpress@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기고문.독자투고.논평섹션 목록으로
[기고문.독자투고.논평][기고문]누구나 피...
[기고문.독자투고.논평][기고문] 경찰 · ...
[기고문.독자투고.논평] [기고문]청소년 ...
[기고문.독자투고.논평] [기고문]개인형 ...
[기고문.독자투고.논평][기고문] 추석연휴...
선거기간동안에는 댓글 입력을 차단합니다.
이전기사 : [기고문]유튜버 여러분! 자라나는 아이들에게 올바른 집회문화를 보여주세요! (2023-10-23 07:20:00)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문체부]영화 ”모가디슈”·...
[강원평창국제평화영화], 양양...
[태백문화예술회관], 7월 영화...
[군산시], 24초 영화 공모
[부산시]2022 부산푸드필름페...
[김포시청팀], 전국체...
김포시청 직장운동경기부의 탄탄...
[목포시]전국체전 주개최지...
[대구시]대한체육회장배 ”...
[연세대학교]2023 정기 고...
[안산시]안산 e스포츠 서머...
지사장해임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상호명: 경찰정보신문 주소: [157-910] 서울특별시 강서구 곰달래로 37길 40 대표 이규홍
TEL: 070-8171-1581 청소년보호정책 (책임자: 임용석)
경찰정보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3 경찰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