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정보신문 : [기고문] 집회 볼륨을 낮추고 국민의 목소리에 귀기울여 봅시다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4년04월21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24-04-19 07:25:00
뉴스홈 > 오피니언 > 기고문.독자투고.논평
2023년10월18일 07시23분 413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기고문] 집회 볼륨을 낮추고 국민의 목소리에 귀기울여 봅시다
천안동남경찰서 경비작전계 경사 홍지영
 

“집회·시위의 자유도 중요하지만 (평온권 등) 국민의 기본권도 중요하다”
얼마 전 행정안전위에서 헌법이 보장하는 집회·시위의 자유와 충돌한다는 지적에  윤희근 경찰청장이 했던 답변이다
 
요즘 언론은 집시법 개정으로 뜨겁다 
하지만 어느 변화든 체감이 되어야 변화인 것이다
집시법의 경우는 우리 주변에서 쉽게 피해를 발생하는 그래서 피해가 많은 소음 관련 개정이 해당된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이번 집시법 개정에 집회소음과 관련된 내용은 
△ 심야시간 대(밤 12시에서 새벽 6시) 집회·시위를 금지  
△ 소음 측정방식을 주거지역 등에서 등가소음도 측정시간을 10분에서 5분으로하고 최고  소음도 위반기준은 1시간 내 3회 초과에서 2회 초과로 단축
△ 장소·시간대 별 소음 기준을 5∼10dB로 소음 기준을 강화 
△ 1인시위 시 과도한 소음에 대한 규제 도입 등이 추진 중에 있다
 
위의 개선방안이 순조롭게 추진되어 건강한 집회·시위 문화의 정착이 됐으면 좋겠고
 
이 계기로 집회볼륨을 낮추고 집회참가자 그리고 경찰 모두가 국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보는 것은 어떨까?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편집부 (polpress@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기고문.독자투고.논평섹션 목록으로
[기고문.독자투고.논평][기고문]시민안전 ...
[기고문.독자투고.논평][기고문]「스토킹 ...
[기고문.독자투고.논평][기고문]자치경찰...
[기고문.독자투고.논평][기고문]“화재로...
[기고문.독자투고.논평] [기고문]개인형 ...
선거기간동안에는 댓글 입력을 차단합니다.
다음기사 : [기고문] 대화경찰의 품격이 곧 경찰의 품격 입니다 (2023-10-20 07:51:58)
이전기사 : [기고문]편법 집회와 문화제(문화행사) 구분을 위한 근본적인 해결방법 (2023-10-04 19:10:00)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문체부]영화 ”모가디슈”·...
[강원평창국제평화영화], 양양...
[태백문화예술회관], 7월 영화...
[군산시], 24초 영화 공모
[부산시]2022 부산푸드필름페...
[인천연수구]연수구청...
인천연수구청 유소년축구단(단장 이재호)이 지난 8...
[김포시청팀], 전국체전서...
[목포시]전국체전 주개최지...
[대구시]대한체육회장배 ”...
[연세대학교]2023 정기 고...
지사장해임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상호명: 경찰정보신문 주소: [157-910] 서울특별시 강서구 곰달래로 37길 40 대표 이규홍
TEL: 070-8171-1581 청소년보호정책 (책임자: 임용석)
경찰정보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4 경찰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