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정보신문 : [유한대학교,]신입생 대상 ‘유일한 정신 함양’을 위한 윌로우하우스 관람 진행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4년05월20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4-05-20 08:39:14
뉴스홈 > 사회 > 환경.교육.산림
2024년04월10일 08시29분 351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유한대학교,]신입생 대상 ‘유일한 정신 함양’을 위한 윌로우하우스 관람 진행
                                           
 유한대학교(총장 김현중)는 2024학년도 입학한 전체 신입생을 대상으로 유일한 기념관인 윌로우하우스(Willow House) 관람을 진행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관람은 전체 37개 학과, 총 1,703명의 신입생을 대상으로 유일한 정신 함양을 위한 목적으로 진행되었다. 
 
토리(WILLOW STORY), 윌로우 로드(WILLOW ROAD), 윌로우 포레스트(WILLOW FOREST) 윌로우 가든(WILLOW GARDEN), 윌로우 홀(WILLOW HALL)로 구성된 전시관이다. 신입생들은 이번 유일한기념관 관람을 통해 유한대학교의 설립자인 유일한 박사님의 정신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를 가졌다.
 
이번 신입생 관람은 전문 도슨트 교육을 받은 유한대학교 홍보대사인 ‘온리원(Only One)’학생들이 설명을 진행하였으며, 신입생들은 윌로우하우스(Willow House) 내에 있는 유일한 박사의 흔적과 업적을 쫓아가며, 유일한 박사의 정신과 철학을 배우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관람에 참여한 신입생은 “이번 관람을 통해 유일한 박사님의 위대한 유산과 나눔과 봉사의 정신을 배울 수 있는 뜻 깊은 시간을 가질 수 있었다”라고 말하며, “이러한 사회 나눔의 정신이 살아있는 유한대학교에 입학했다는 것이 자랑스러워졌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한편, 유한대학교는 유일한 기념관 내 윌로우하우스(Willow House)를 개관하며 유일한 박사를 기리고 복합문화공간으로서 유일한 박사의 나눔 정신을 지역사회와 공유하고 있다. 또한 유한양행, 유한재단과 함께 매년 유일한 박사의 기일에 추모행사를 갖고, 이를 통해 창업 당시부터 계승해 온 유일한 박사의 애국애족 정신과 숭고한 기업이념을 되새기는 계기로 삼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이용섭기자 (polpress@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환경.교육.산림섹션 목록으로
[환경.교육.산림][ 아산교육지원청]...
[환경.교육.산림][고려대학교], 황...
[환경.교육.산림][유한대학교], 「2...
[환경.교육.산림][광주시교육청], ...
[환경.교육.산림][ 아산 스마트팩토...
선거기간동안에는 댓글 입력을 차단합니다.
다음기사 : [교육부] 전국 40개 의과대학, 4월 중 수업 재개 본격 추진 (2024-04-12 06:20:00)
이전기사 : [아산교육지원청], 2024 소규모유치원 공동교육과정 운영 협의회 실시 (2024-04-10 07:24:10)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문체부]영화 ”모가디슈”·...
[강원평창국제평화영화], 양양...
[태백문화예술회관], 7월 영화...
[군산시], 24초 영화 공모
[부산시]2022 부산푸드필름페...
[인천연수구]연수구청...
인천연수구청 유소년축구단(단장 이재호)이 지난 8...
[김포시청팀], 전국체전서...
[목포시]전국체전 주개최지...
[대구시]대한체육회장배 ”...
[연세대학교]2023 정기 고...
지사장해임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상호명: 경찰정보신문 주소: [157-910] 서울특별시 강서구 곰달래로 37길 40 대표 이규홍
TEL: 070-8171-1581 청소년보호정책 (책임자: 임용석)
경찰정보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4 경찰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